http://www.webbikeworld.com/motorcycle-helmets/motorcycle-helmet-weights.htm#open-face

가와사키 250TR 기본 정비기 입니다 클래식&트래커 장르의 바이크로 알려져 있는데요

무척 잘 만들어진 기종이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여럼으로 정비성이 용이 했습니다

이번 작업은 캬브레터 청소와 셋팅, 점화플러그 교환, 에어필터 청소 입니다

이까이꺼 쪼물쪼물 하면 아무나 할수 있다? 개코 같은 소립니다 알면 알수록 어려워요

사전에 정보를 최대한 모아봅니다 매뉴얼이 있음 무척 좋지만 웹에서 찾기 어려운 기종도 있습니다

아래의 재원표는 가와사키 홈피에서 찍어왔내요

케이힌 캬브에 다이어프램 부압방식입니다

볼때마다 생긴게 심장같습니다

캬브 컨디션은 매우 좋은데 오염이 되어있습니다 젯류 다 풀어서 최소한의 케미컬로 청소합니다

(PJ스크류는 도저히 안뽑혀서 좀 아쉬웠습니다) 에어믹스 스크류 풀어내면 셋팅때 고생하지만 작업하는거 꼼꼼히 해야죠

스파크 플러그 교환전이 좌측입니다 뭐 상태는 말다 했습니다

필터는 완전히 다 삮아서 긁어내고 유니필터로 사사삭 만들었습니다

좀 아쉬운 부분도 있었지만 전체적으로 매우 컨디션이 좋고 필링 좋은 바이크였습니다

멋져 보이는것도 좋지만 제발 메이커가 설계한 의도대로 최대한 원형을 유지하고 관심가져 주세요



'바퀴 굴리기 > 250TR' 카테고리의 다른 글

250TR 캬브청소  (0) 2016.12.05

한파가 몰려 오면서 윈드스크린이 절실하게 필요해졌습니다 그동안 무척이나 고민하던건데요

스크린과 완전히 일체 되는 기종으로는 베스파가 대표적이고 유럽제들은 이런점이 매우 훌륭합니다

브라켓 마운트가 아예 핸들바 밑으로 자리가 나있죠 

이걸 보고도 왜 일제는 아직도 그러고 있나 한숨만 나옵니다 

그나마 PCX와 NMAX 정도가 한몸으로 보이는 정도죠

그럼에도 스쿠터의 효용성을 만족 시키는건 사실 일제 말곤 대안이 없습니다 

차값은 둘재고 부품의 수급성이나 값이 아예 넘사벽입니다 한번 겪어 보면 치가 떨립니다


아무튼 이런점 때문에 다른 기종의 스크린을 가공해서 달아볼까 어쩔까 참 고민을 했었습니다

그러나 계속 고민만 해봤자 겨울만 더 추워지고 괴롭죠 그래서 가성비로 선택했습니다

이름도 여러개인 모델인데요 ermax를 카피한 제품으로 

시중에선 하디, JIC, 마블튠 이런 이름으로 유통이 되고 있습니다 마치 국산인 마냥 둔갑 하고 있는데

실제론 중국산으로 보입니다 기비도 카피하고 꽤 많은 제품을 만들어 봤으니 쓸만할줄 알았으나...

다이소도 이거보단 품질이 좋을겁니다 11만원이나 받아 쳐먹고 팔면서 일말의 자존심도 없나봅니다

가장 우려한건 1.스크린의 왜곡률과 탄성 2.지지대 역활을 해주는 브라켓의 재질과 견고성 입니다


넙대대한 박스

스크린은 꽤 잘 포장 되어 있는데 브라켓 포장은 참 조악합니다

스크린을 지지하는 브라켓 부속을 다 털어놔봤습니다

웃기지도 않내요 

날카로운 모서리가 너무 위험해서 오른쪽 처럼 연마를 해줬습니다

청계천에 맞겨도 이거보단 백배 잘만들어줍니다

잘못 자른 흔적이 역력하고 구멍 조차 온전히 뚧지 못해서 살이 너무 얇아져 있습니다

커터칼 밑에 원통형 부속이 미러 볼트 자리에 꼽히는 어뎁터 입니다

8M / 10M 두가지로 타입으로 되어 있다는데 어떻게 된건지 조립이 안됩니다

그냥 원래 있던 백미러 어뎁터에 채결했습니다 양쪽에 쇠막대기도 참 조악합니다

마감처리도 엉망진창입니다 비맞으면 녹물이 줄줄 흐를거 같아요

이제 스크린을 꺼내봤습니다 이건 그래도 볼만 하내요

스크린과 브라켓을 제작한 회사는 전혀 관련성 없는 다른 회사인거 같습니다

우여곡절 끝에 장착 했습니다 이정도로 타협하고 아쉬움을 뒤로하고 싶은데

가장 걱정되는 1번 스크린의 왜곡률과 탄성이 걱정이 되기 시작합니다

끙끙거리며 그나마 볼만하게 만들었습니다 실제로 보면  양쪽의 브라켓이 서로 따로 놉니다


이제 가장 중요한 주행 후기를 쓰겠습니다

*외형 - 볼만 합니다 프랑스의 ermax를 카피 했으니 이건 당연합니다 별4개

*높이 - 실제로 장착해 보면 눈높이 위로 스크린이 올라와줘서 핼멧 위로 바람을 넘겨줍니다

베스파는 아예 머리위로 올라간 스크린이지만 전 지금같이 눈높이 위에 있는걸 선호 합니다

너무 높아 봤자 바람저항만 심하고 강한 바람을 맞으면 차가 쏠립니다 무엇보다 과속 방지턱 같은거 쌔게 밟으면 머리가 스크린에 부딪쳐요 별4개

 *탄성 - 스크린 두깨가 튼실하진 않아도 꽤 견딜만한 탄성이 나오는거 같습니다 대교도 넘어 다녀봤는데 80km에도 잘견딥니다 별4개

(험한길에서 쾅쾅 거리면 얼마나 버틸진 모르겠습니다)

*속도 - 가속도 향상에 도움이 됩니다 마치 돌고래 같은 유채역학적인 부분이라 생각합니다 

최고속은 떨어 질수 있지만 속도가 멈칫 거림 없이 쭈우우욱 올라가줍니다 (이건 스크린 형태에 따라 다릅니다)

*왜곡률 - 실망이 큽니다 투명도는 무지하게 좋은데 왜곡률이 있습니다 서있으면 몰라도 달리면 도로가 늘어나는거 처럼 보입니다

위에 부분이 살짝 안으로 굽은 디자인이라 전체적으로 ( 이런 모양이 되는데요 이게 원인으로 보입니다

제가 지금까지 봐온 유명 제작사의 스크린은 전면 부분이 판판하게 되어 있어서 굴곡이 없습니다

전체적으로 보면 휘어진 디자인으로 보이지만 실제 눈으로 보는 부분은 판판합니다

물론 차종에 따라 높이 조절에 따라 각도 조절에 따라 달라질수 있는 부분이지만 중요한건 어느 각도에서 봐도 왜곡이 없어야 한다는겁니다

사람마다 키가 다르고 자세가 다른데 누가 타도 똑같이 보여야 하는게 정상이죠 

스크린이 움직이나 사람이 움직이나 같다는 말입니다 그런데 범용이라 원래 그래요 하는 말도 안되는 소릴 하진 않겠죠? 

이건 액자 유리가 아니라 실시간으로 움직이는 사물을 투과 한다는 사실을 이해 못하고 만들진 않았겠죠 설마요



'바퀴 굴리기 > 스페이시 110' 카테고리의 다른 글

하디 JIC 마블튠 윈드 스크린 장착기  (0) 2016.11.25

+ Recent posts